미국의 수도 위싱턴,대형로펌 코빙턴앤드 버링 Covington &Burling의

에드워드리피 변호사는 얼마전부터 규모가 큰 사건에는 인공지능을 활용하기 시작했습니다

자료나 증거 정리에 조금만 소홀해도 재판장 에게 인공지능을 잘 활용 하도록 하세요。
“라는말을 듣기 때문이다。

미국에서는 변호사의주요 업무중 하나였던 증거수집이 이제는 인공지능의 주요업무가 됐다。

인공지능은 메일이나 판례 등의 방대한 데이터를 학습해 필요한정보를 찾는다。

과거에는 주로 젊은변호사 들이 맡어하던업무 있으나,지금은 찾고자하는 증거의 특징을 Al
에게 가르쳐 주기만 한다

리피변호사는 변호사 인건비 가 줄면서 고객에게 청구하는 금액도 20퍼센트
넘게 줄어들었다고 말한다。

이로써 많은 로펌은 직원을 대상으로 한 AI교육에 심혈을 기울이기로했다

Leave a Reply